, 또 만나게 될 줄이야. 네 사정이라면 이미 들었다. 공격하거나 하진 않을 테니 안심해. 나를 사정 없이 무기로 쓰면 된다. 알겠나? '박사'.

char_131_flameb_2.png char_131_flameb_1.png


플레임브링어
char_131_flameb_1.png
별명 Flamebringer
등급 ★5
성별
타입 가드 (근거리)
신장 190cm
특징 적 1명 저지 가능
상태 체표면에 오리지늄 결정이 분포, 의학 테스트 보고서 참고 결과, 감염자로 확인.
경력 15년
출신지 카즈델
진영 소속 없음
logo_rhodes.png
종족 살카즈
태그 딜러, 생존형
성우 나카무라 유이치
일러스트 虎三
Code R137

로도스 아일랜드 가드 오퍼레이터 플레임브링어. 그는 겨뤄볼만한 적을 파멸시키기 위해 모든 힘을 쏟을 것입니다.

참고: 혹시 적이 너무 약하다면, 져주는 척을 해줄지도 모른다.

프로필

플레임브링어, 자칭 살카즈 방랑 무사. 본인이 제출한 개인 자료 외의 이력은 없다. 단순히 한때 플레임브링어의 손에 죽은 몇몇 이름만 기록되어 있을 뿐인 이 자료는 참고 가치가 부족하다. 하지만, 위에 적힌 이름만으로도 이 소드캐스터의 실력이 매우 출중하다는 건 충분히 증명할 수 있다.

종합검진

[물리 강도] 우수
[전장 기동력] 표준
[생리적 인내도] 우수
[전술 계획] 표준
[전투기술] 우수
[오리지늄 아츠 적응성] 표준

레벨 스탯

기본 / 최대 레벨 : 50

1 Level
Maximum HP 1423
Attack Power 378
코스트 18
공격속도 1.5sec
저지 1
재배치 80sec
방어력 86
마법방어 0
50 Level
Maximum HP 2033
Attack Power 556
코스트 18
공격속도 1.5sec
저지 1
재배치 80sec
방어력 123
마법방어 0

1 정예화 / 최대 레벨 : 70

1 Level
Maximum HP 2033
Attack Power 556
코스트 20
공격속도 1.5sec
저지 1
재배치 80sec
방어력 123
마법방어 0
70 Level
Maximum HP 2786
Attack Power 704
코스트 20
공격속도 1.5sec
저지 1
재배치 80sec
방어력 161
마법방어 0

2 정예화 / 최대 레벨 : 80

1 Level
Maximum HP 2786
Attack Power 704
코스트 20
공격속도 1.5sec
저지 1
재배치 80sec
방어력 161
마법방어 0
80 Level
Maximum HP 3715
Attack Power 849
코스트 20
공격속도 1.5sec
저지 1
재배치 80sec
방어력 195
마법방어 0

재능

조건 설명
도륙 1차 정예화 적 1명 처치 시 자신의 최대 HP 20 상승, 최대 30회 중첩 가능
도륙 2차 정예화 적 1명 처치 시 자신의 최대 HP 40 상승, 최대 30회 중첩 가능

잠재 돌파

2 3 4 5 6
배치 코스트 -1 재배치 시간 -10초 배치 코스트 -1 재능 강화 배치 코스트 -1

, 요즘의 전장은 예전보다 훨씬 미숙하고 연약하다. 이대로라면 무기도 녹슬고, 전사로서의 죽음이 다가올 뿐이다.

스킬

흡혈
skill_icon_skchr_flameb_1.png
공격 회복 자동 발동
배치 시 기력 0 → 0 → 0 → 0
소모 기력 5 → 4 → 4 → 3
지속 시간 0 → 0 → 0 → 0
1레벨 다음 공격의 공격력 155% 상승, 자신의 HP를 5% 회복
4레벨 다음 공격의 공격력 170% 상승, 자신의 HP를 6% 회복
7레벨 다음 공격의 공격력 190% 상승, 자신의 HP를 7% 회복
10레벨 다음 공격의 공격력 220% 상승, 자신의 HP를 8% 회복
인귀
skill_icon_skchr_flameb_2.png
공격 회복 자동 발동
배치 시 기력 0 → 0 → 0 → 0
소모 기력 60 → 54 → 48 → 40
지속 시간 0 → 0 → 0 → 0
1레벨 공격력+30%, 공격 속도 +30

무한지속

4레벨 공격력+40%, 공격 속도 +30

무한지속

7레벨 공격력+50%, 공격 속도 +30

무한지속

10레벨 공격력+70%, 공격 속도 +45

무한지속

대사

어시스턴트 임명 , 요즘의 전장은 예전보다 훨씬 미숙하고 연약하다. 이대로라면 무기도 녹슬고, 전사로서의 죽음이 다가올 뿐이다.
대화 1 인생은 죽기 전의 한때에 지나지 않아. 석양을 바라보는 지금 이 순간을 되도록 소중히 여겨라. .
대화 2 실전 연습? 흥미 없어. 확실히 로도스 아일랜드엔 막강한 전사들이 많지만, 연습 같은 유희에 힘을 쓰는 건 낭비에 지나지 않아. 생과 사가 교차하는 찰나에 칼날을 맞대야만 의미가 있는 거다.
대화 3 감염자의 처우에 흥미가 없어 보인다고? 오해하지 마라. 헛수고로 끝나는 싸움이 싫은 거다. 지금은 아직 내가 피를 흘릴만한 적이 나타나지 않았다, 단지 그것뿐이야.
1차 정예화 후 대화 동료 의식 같은 건 사투에서 풀려난 본능을 억누를 뿐이야. 신뢰와 모략으로 손에 넣은 평온한 환각은 언젠가 너의 목숨을 빼앗을 거다. .
2차 정예화 후 대화 이 검으로 친왕 둘의 목을 베었고, 이쪽은 장군 셋을 꿰뚫었다. 이 혼돈에 빠진 땅에서는 언제 무슨 일이 일어날지 알 수 없어. 내 목숨이 누구의 손에 떨어질지는 알 수 없지만, 내가 죽인 자들보다 훌륭한 죽음을 맞이할 수 있다면 그걸로 충분해.
신뢰도 상승 후 대화 1 샤이닝이라, 아까운 녀석이군. 충분한 실력을 갖춘 호적수였을 텐데 '고해신부'들이 그 사건에 휘말린 후로 자신의 검이 더럽혀졌다고 생각하는 거겠지. 자신의 무기를 믿지 못하는 검사에겐 더 이상 아무런 가치도 없다.
신뢰도 상승 후 대화 2 그 전쟁에 대해선 알고 있겠지. . 난 복병을 모두 베어버리고, 남은 부하를 데리고 배신자의 성으로 돌격했지만 마지막에 살아남은 건 나 하나뿐이었다. 전쟁의 원인? 시치미떼지 마라. 나는 그 전장에서 너를 봤다. 내 기억이 잘못됐을 리 없어.
신뢰도 상승 후 대화 3 , 미안하지만 선반 위에 있는 씨앗을 갖다 주겠나? 그래, 꽃은 좋아한다. 아무리 아름답게 피어도 마지막엔 바람 속에서 시들어 떨어지는 모습이 좋아서 말이야. 그건 그렇고, 다음 꽃이 피는 시기가 언제인지 아나?
방치 조금이라도 오래 살고 싶으면 경계를 게을리하지 마라. .
오퍼레이터 입사 , 또 만나게 될 줄이야. 네 사정이라면 이미 들었다. 공격하거나 하진 않을 테니 안심해. 나를 사정 없이 무기로 쓰면 된다. 알겠나? '박사'.
작전 기록 학습 우수한 전사가 원하는 기술은 영상으로 기록할 수 있는 것이 아닐 텐데…… 뭐, 됐다.
1차 정예화 (승진) 승진? 설마 너도 그런 걸 신경 쓰고 있었을 줄이야.
2차 정예화 (승진) 감염자로서의 자각 따윈 나에게 없다. 로도스 아일랜드에 있으면 뭔가 힌트를 얻을 수 있을지도 모르지만, 그것도 별로 어찌 되든 상관없어. 하지만 너희에게도 생각이 있다는 건 알고 있다. 일단은 거기에 따라주도록 하지.
팀 배치 오랜만에 피비린내 나는 싸움이 될 것 같군.
팀장 임명 대장을 맡았던 적도 있지만, 처참했지.
작전 출발 피로 피를 씻어 보자고.
작전 개시 시작하지.
오퍼레이터 선택 1 내 방해는 하지 마라.
오퍼레이터 선택 2 넌 네 할 일에 집중해.
배치 1 자, 누가 내 상대지?
배치 2 네가 내 상대인가? 아니면 너인가?
작전 중 1 검과 불꽃, 베어주마!
작전 중 2 피와 뼈, 먼지가 되어라.
작전 중 3 넌 마지막 순간 누구의 이름을 부를 거지?
작전 중 4 나와는 상관없군.
4★ 작전 종료 이 전투로 만족했나? ?
3★ 작전 종료 나약한 상대를 해치워 봤자 아무 증명도 되지 않아. 더 가혹한 전장으로 데려가라.
비 3★ 작전 종료 도망친 자는 내버려 둬. 언젠가 껍데기를 깨고 강적이 되어 돌아올지도 모르니까.
작전 실패 먼저 가라. 추격자를 처리하는 건 나 혼자서도 충분해.
시설에 배치 조용한 곳이군.
터치 호오…?
신뢰도 터치 숫돌을 다 쓴 것 같군……
타이틀 아크나이츠.
인사 아직 살아있었나. 잘됐군.

기록

임상 진단 분석

방사선 검사 결과, 본 오퍼레이터는 내장 기관의 윤곽이 흐릿하며, 비정상적 음영이 존재하는 것으로 확인됨. 순환 계통 내 오리지늄 입자 검사 결과 이상 확인, 광석병 감염 증세 있음. 현 단계로서는 광석병 감염자로 판단됨.

[체세포와 오리지늄 융합률] 18%
감염 정도가 심각하며, 얼굴과 목에 명확한 오리지늄 침식 흔적이 확인됨.

[혈중 오리지늄 결정 밀도] 0.41u/L
감염 중기에 진입, 또한 오퍼레이터가 치료에 잘 협조하지 않아, 병이 악화될 가능성이 있음.

파일 자료 1

이 살카즈 소드캐스터는 로도스 아일랜드에서도 매우 드문 부류에 속한다. 많은 오퍼레이터 및 로도스 아일랜드 직원이 모두 그를 경계하고 있다.
플레임브링어는 본래 과묵한 편이라 평소엔 무리를 멀리해 홀로 떨어져 있지만, 오직 박사를 대할 때만 개인적인 감정을 드러내는데, 두 사람의 사이는 견원지간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러나 오로지 박사에게만 보이는 거만한 태도 뒤에는, 무언가를 기다리거나, 혹은 기대하는 태도가 숨겨져 있는 것 같기도 하다.
몇 차례 안 되는 플레임브링어의 전력을 다한 사투를 직접 본 자들은, 그 피범벅이 되어 광적으로 싸우는 모습에 모종의 경외감을 느끼고, 그 모습이 작전에도 매우 큰 도움을 가져다 주었다는 사실을 인정할 수밖에 없을 것이다. 하지만 이런 대조적인 모습은 타인에게 굉장히 강렬한 인상을 심어주니, 늘 경계심을 갖고 플레임브링어와 박사와의 관계를 주시할 수 있도록 하자.

파일 자료 2

로도스 아일랜드에서 작전 경험이 풍부하고 살육에 빠져 스스로 벗어날 수 없는 전사를 본 것은 처음은 아니지만, 플레임브링어는 그 중에서도 쉽게 분류하기 어려운 인물이다. 그가 작전 기술 면에서 매우 뛰어난 재능을 가지고 있다는 것은 의심할 여지가 없지만, 그는 지금까지 진정으로 승리를 목표로 삼은 적이 없었다. 단지 그 과정을 즐기며, 생사를 넘나드는 자극을 즐길 뿐이었다.
'헌신'이라는 단어로 전투를 묘사하는 건 정말 이상하지만, 플레임브링어의 전투 방식은 정말 그런 인상을 남긴다. 오직 생사의 경계에 처한 순간에만 그는 진정한 미소를 드러내며, 비로소 자신이 살아있음을 느낀다.

파일 자료 3

플레임브링어, 이 오퍼레이터의 특수성 때문에 인사부는 그의 과거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였다.
플레임브링어가 대충 써서 낸 명단에 적힌 인물들은 의심할 여지 없이, 존재만으로 전장의 승패를 좌우할 수 있는 막강한 인물들이었다. 바꿔 말해, 이 요주의 인물들이 정말로 플레임브링어의 손에 목숨을 잃은 것이라면, 그의 과거 신분과 그 영향력은 우리가 상상한 것보다 더 복잡할 것이다. 우리는 더 깊이 조사할 필요가 있으며, 로도스 아일랜드 내에서의 그의 위치를 다시 평가해야 할 것이다.

기록 종료: 후속 조사는 닥터 켈시에 의해 저지당했다. 닥터 켈시는 박사가 현재 플레임브링어와의 거리를 통제할 수 있다고 생각하며, 당사자가 자신의 과거를 숨기기로 한 이상, 불필요한 과거를 깊이 파고드는 건 일을 수습하기 어렵게 만들 뿐이라고 했다.
어쩌면, 깊이 묻힌 과거의 그 사람들과 사건들은, 아직 밖으로 꺼낼 때가 아닐지도 모른다. 어쩌면 멀고 먼 훗날의 이야기일지도……

파일 자료 4

플레임브링어가 로도스 아일랜드에 있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우리는 그가 분재와 꽃을 키우는 습관이 있다는 걸 발견했다. 어쩌면 '취미'라고 해도 될 것이다. 이는 확실히 예상 밖이었다.
평범한 오퍼레이터들은 플레임브링어의 내면을 이해할 기회가 부족하기에, 간단히 이를 일종의 '대조적인 성격' 쯤으로 여겨버린다. 전장에서 죽음을 찾는 소드캐스터가 쉬는 시간에 화초를 보살피는 것 뿐이라고 말이다…
물론 어쩌면 정말 그렇게 단순한 일일지도 모른다. 다만, 플레임브링어가 그 화초를 대할 때의 태도는, 그가 자신, 동료, 적, 모든 생명이 있는 것들을 대할 때의 태도와 같다. 이점을 반드시 인지해야만, 플레임브링어에 대해 한층 더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어쩌면 이것이야말로 플레임브링어가 자신과 적을 모두 가치 없는 것으로 보는 이유일지도 모른다. 이런 각도에서 보면, 플레임브링어의 한결같이 오만하고 냉담한 태도는 어쩌면, 마음속 생명에 대한 인지 관념에서 유래된 것일 지도 모르겠다.

승진 기록

진정한 전사는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그들은 마음속 깊은 곳의 집념을 위해, 영원히 변하지 않는 명예를 위해, 자신을 정상에 오르게 해줄 수 있는 기예를 위해 생명의 한계에 잇따라 도전한다. 플레임브링어 또한 마찬가지다. 그는 손에 든 쌍칼을 이용해 끊임없이 스스로 운명의 경계를 확장한다. 이 집념은 도대체 무엇을 위한 것인가. 이 집념은 어쩌면 단지 생명이, 이 분쟁이 끊이지 않는 역사 속에 존재하는 의미를 찾기 위한 것일 뿐일지도 모른다. 그저, 그러기를 바란다.

플레임브링어 이미지 모음

zxVVso0.jpg


명일방주 캐릭터 목록